Sub Promotion

해피브랜드 가입

바라봄의 설립은 사진 재능기부에서 시작하였습니다.

하지만 사진관을 오픈한 후에는 장애인 가족사진과 운영에 대한 부담으로 재능기부가 오히려 줄었습니다.

이는 늘 마음에 부담으로 남아있었고 이를 해결하기 위하여 올해 초 베이비부머 사진 사업단을 계획하였습니다.

계획한 베이비부머 사진 사업단이 아직 구성된 것은 아니지만 저를 도와 이일을 하겠다고 모인 분들이 있기에 일단 시작합니다.

그 시작은 바로 해피빈의 해피브랜드입니다.

아시는 바와 같이 이는 해피빈에 등록된 단체들에게 나눔과 기부를 하는 브랜드를 의미하고 바라봄은 사진 재능기부를 하고자 신청하였고 승인을 받았습니다.

앞으로 힘 닫는대로 사진이 필요한 단체에 나눔을 시행하겠습니다.

여러분들의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해피브랜드.png

  • Reply

    그윽한 사랑의 향기는 여전하군요.  착한사진가님.

    변덕스러운 봄날씨... 일상의 분주함에... 오랫만에 뵙게 되네요.

    진실한 나눔의 마음은 아주 쉬울 수도 있으나 아주 어려울 수도 있지요. 또한 실천하기 까지는...

    그렇기에 바라봄 사진관의 착한사진가님의 나눔이 크게 느껴집니다.

    그윽한 사랑의 마음, 사랑의 나눔이 밝고 따뜻하게 펼쳐지기를 바라겠습니다.

캄보디어 활동 1신   new

의료진료가 예정된 마을에 도착하자 이미 많은 사람들이 기다리고 있었습니다. 진료를 준비하는 동안 사진팀도 가져간 조명과 배경을 설치하지만 처음 본 조명과 큰 카메라가 낮선지 선뜻 촬영을 하는 가족이 없네요. 호객(?)행위 끝에 몇 몇 가족이 조명앞에 나오기 시작하고 촬영한 사진을 보고나서는 인기상품으로 변하기 시작합니다. 손...

장수 사진 & 증명 사진 제작 국가대표  

어제 마포구 NGO 박람회에서 140여분의 어르신들 장수사진과 구민들의 증명사진을 촬영하고 인화해 드렸습니다. 개막과 동시에 몰려드는 손님으로 화장실갈 시간도 없이 인기 만점이었습니다. 3시간 반 (210분) 동안 140여 분이니 거의 1분30초만에 한분의 증명, 장수 사진을 만들었습니다. 기네스북에 이런 것은 없나? 이달 말에는 캄보디아에...

미혼부를 아시나요?  

요사이 바라봄은 서울시 한부모 가족 지원센터의 협조하에 미혼모, 부들의 가족사진을 촬영하고 있습니다. 이번 촬영을 통해 많은 미혼모를 만나고 있지만 2분의 미혼부들도 만났습니다. 사회적 관심이 많아지는 미혼모에 대한 얘기는 잘 아시지만 미혼부는 상당히 생소하시죠. 현재 우리나라 미혼부들의 가장 큰 문제는 가족관계등록법은 혼인 ...

사진과 헤어 디자인  

사진을 찍기위해 누구나 한번은 머리를 만집니다. 중요한 사진이라면 당연히 헤어디자이너의 손을 거치고 조명앞에 서겠죠. 이렇게 상관관계가 높은 두 컨텐츠가 어제 협약을 하였습니다. 헤어 디자인 회사로는 특이하게 사회공헌을 천명한 오테르헤어살롱과 바라봄사진관이 힘을 합쳐 재미있는 프로젝트를 하려합니다. 우선적으로 지방 장애...

특별하지 않은 만남들  

바라봄 사진관(www.baravom.co.kr)이 촬영하는 분들이 조금 특별하다고 생각하시는지 매체와 인터뷰할 때마다 이런 질문을 받습니다. "촬영이 쉽지 않을텐데 특별한 비법이 있으세요" 제 답변은 간단합니다. "특별하지않게 대하는 것이 비법입니다" 오늘도 특별하지않게 만난 친구들이 있었습니다. 바로 청소년 미혼모들 이었습니다. 그 동안...

기부 인터뷰  

평생 처음입니다. 인터뷰하고 후원금받기는 처음입니다. 전주대 국문과 교수로 정년퇴직하신 분이 장애인과 함께하는 "열린 지평" 잡지의 객원 기자로 저를 인터뷰하기 위하여 바라봄을 찾아주셨습니다. 인터뷰라기 보다는 부모님과 함께하는 마음으로 즐겁게 대화를 나누었습니다. 인터뷰가 끝날 무렵 기부하시기 위하여 일부러 화분을 안 사오...

[바라봄 바이러스 17탄]  

2주전 중학생 아이들이 직업체험이라는 이유로 바라봄 사진관(www.baravom.co.kr)을 찾은 적이 있습니다. 진정한 체험의 목적보다는 학교수업 대신 짧은 방문으로 떼우는 것이 좋아서 왔던 아이들이었습니다. 그런 놈들이 편지를 보내왔습니다. "선생님 설명을 여러가지 듣고 몇가지 알게되었습니다. 고맙습니다. 사랑합니다." "자신이 좋아하는 ...

인천 장애인 아시안 게임 현장 스케치  

선수촌의 쓸쓸함은 비로 인한 날씨때문만은 아니고 경기를 마친 선수들이 선수촌으로 돌아와도 특별히 즐길 거리가 없다는 이유도 있는 듯합니다. 그속에서 바라봄 이동식 사진관은 멋진 포즈를 취하는 선수와 사진가들의 따뜻한 촬영으로 훈훈합니다

대표 나종민 사업자등록번호 105-82-75011 ㅣ주소 서울시 마포구 양화로8길 17-25

후원문의 02-923-4885 ㅣ이메일 baravom@baravom.co.kr

© k2s0o1d4e0s2i1g5n. All Rights Reserved